<스윗 리틀 식스틴 (Sweet Little Sixteen)>

일시 : 2014년 9월 3일 (수) - 2014년 9월 7일 (일)
관람 시간 : 오후 12시 - 오후 8시.
장소 : 800/40.

참여 작가 : 고산홍, 김갑환, 김세윤, 김양우, 김정화, 김환중, 유목화, 왕자은, 정명우. (가나다 순.)
기획 : 800/40.
사진/영상 촬영 : 고산홍, 김세윤.


 They're really rockin Boston in Pittsburgh, P. A.
 Deep in the heart of Texas and 'round the Frisco Bay.
 All over St. Louis way down in New Orleans.
 All the Cats wanna dance with Sweet Little Sixteen.

 Sweet Little Sixteen.
 She's just got to have about half a million framed autographs.
 Her wallet's filled with pictures.
 She gets 'em one by one.
 She gets so excited.
 Watch her look at her run.

 Oh mommy mommy.
 Please may I go.
 It's such a sight to see.
 Somebody steal the show.
 Oh daddy daddy.
 I beg of you.
 Whisper to mommy.
 It's all right with you.

 Cause they'll be rockin on bandstand in Philadelphia P.A.
 Deep in the heart of Texas and 'round the Frisco Bay.
 All over St. Louis way Down in New Orleans.
 All the Cats wanna dance with Sweet Little Sixteen.

 Sweet Little Sixteen.
 She's got the grown up blues.
 Tight dress and lipstick.
 She's sportin' high heal shoes.
 Oh, but tomorrow morning,
 She'll have to chang her trend.
 And be sweet sixteen.
 And back in class again.

 Cause they'll be rockin on bandstand in Philadelphia P.A.
 Deep in the heart of Texas And 'round the Frisco Bay.
 All over St. Louis Way Down in New Orleans.
 All the Cats wanna dance with.
 Sweet Little Sixteen.

 Chuck Berry - ‘Sweet Little Sixteen’, 1958.


2014년 9월, 800/40은 전시 을 선보입니다. 은 1950년대를 대표했던 로큰롤 가수이자 기타 리스트인 척 베리의 노래 제목으로, 로큰롤 음악을 찾아 보스턴으로 가고자 하는 16세 소녀에 대한 노래입니다. 2014년의 중간 지점에서, 이라는 전시는 800/40에서 발표했던 작가들의 작품들과 앞으로 전시하게 될 작가들의 작품으로 로큰롤 음악과 함께 구성되었습니다. 어깨를 들썩이게 하는 척 베리의 기타 소리와 함께 작가들의 작품을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2014년 9월 3일 (수), 9월 5일 (금) 오후 8시에 자유로운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조촐한 다과회가 있을 예정입니다.